b1970007.jpg

남관화집 1991년 p.285 수록작품


미술이란, 공간예술로서 캔버스 위에 그야말로 아무것도 없는 공간에 사실 같은 공간을 창조하는 것이다.